[퍼즐탐정 썰렁홈즈] 은행털이범 ‘ 자루에 몽탕’

  • 확대
  • 축소

그동안 용돈을 아껴서 저축한 돈을 찾으러 은행을 향해 길을 걷고 있던 썰렁홈즈. 갑자기 길거리에서 사람들이 모여서 웅성거리더니 그 사이를 뚫고 누군가 재빠르게 도망가기 시작하는 게 아닌가!그때 사람들이 큰 소리로 외치기 시작했다.“은행털이범 ‘자루에 몽탕’이다!”시민의 소중한 재산을 훔쳐가게 놔 둘 순 없다고 생각...(계속)

글 : 고선아 편집장
그림 : 김석
어린이과학동아 2016년 22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정기구독 인증은 PC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