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ro. 미세먼지 속으로

  • 확대
  • 축소

이미지 확대하기

 

서울시 대기환경정보 홈페이지(cleanair.seoul.go.kr)에서는 월별 또는 일별로 서울시내 미세먼지(PM10) 농도를 공개하고 있다. 이 자료를 토대로 2013년 1월부터 2017년 12월까지 5년 동안 미세먼지 농도 추이를 분석했다.

 

연중 봄(3~5월)과 겨울(12~2월)에는 서울시 대기환경기준인 50μm/m3와 비슷하거나 이보다 높았다. 반면 여름(6~8월)과 가을(9~11월)에는 40μm/m3 이하로 최저치를 기록했다. 2015년을 제외하고 겨울보다 봄에 미세먼지 농도가 더 높았다.

 

문제는 최근 2년 동안 봄철 미세먼지 농도다. 2013~2015년 평균 약 55μm/m3 안팎이었던 미세먼지 농도가 2016~2017년에는 60μm/m3을 넘었다. 이 추세라면 올해도 어김없이 봄철 미세먼지 공습이 예상된다.

 

 

 

▼관련기사를 계속 보시려면?

 

Intro. 미세먼지 속으로

Part 1. 예보, 못 믿겠다?

Part 2. 중금속, 발암물질이다?

Part 3. 디젤차가 주범이다?

Part 4. 중국 탓에 심해졌다?

Part 5. 서울이 가장 심하다?

Part 6. 일반 마스크도 효과 있다?

글 : 이정아 기자
자료출처 : 서울 한강대로측정소, 에어코리아
과학동아 2018년 04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