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뉴스] 방사성 물질에 오염된 물 미생물로 깨끗하게

국내 과학계 뉴스

  • 확대
  • 축소
전종호 한국원자력연구원 생명공학연구부 박사와 최용준 서울시립대 환경공학부 교수 공동연구팀이 금 나노입자가 포함된 미생물을 활용해 방사성 요오드 폐기물을 제거하는 기술을 개발했다. 연구팀은 방사성 요오드가 잘 들러붙는 금 나노입자를 방사능에 강한 데이노코쿠스 라디오두란스(Deinococcus Radiodurans)의 몸속에 넣었다. 방사성 요오드를 제거하는 효율을 더욱 높이기 위해서다. 이 미생물을 방사성 요오드에 오염된 물속에 넣으면, 미생물에게 먹힌 방사성 요오드가 금 나노입자에 들러붙는다. 연구팀은 30분 이내에 방사성 요오드를 약 99.9% 없애는 데 성공했다. 이 기술로 항암치료에서 발생하거나 뜻하지 않은 원전 사고로 노출될 수 있는 방사성 폐기물을 제거할 수 있을 전망이다. 이 연구 결과는 영국왕립화학회가 발간하는 학술지 ‘케미컬 커뮤니케이션스’ 4월 4일자에 표지논문으로 게재됐다. doi:10.1039/C7CC00720E

글 : 이정아 기자
과학동아 2017년 06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