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PICK] 백악기 한반도에 ‘참새 공룡’ 살았다

1cm, 세계에서 가장 작은 발자국

  • 확대
  • 축소
이미지 확대하기

 중생대 백악기, 아주 작은 크기의 공룡이 호숫가 주변의 촉촉하게 젖은 땅 위를 걷고 있었다. 공룡은 젖어 있는 땅 중에서도 ‘적당하게 굳은’ 진흙 위를 걸어가며 발자국을 남겼다. 발자국의 크기는 불과 1cm밖에 되지 않았다. 엄지손톱 크기 정도다. 대부분의 육식 공룡은 두 발로 걷고, 뒷발에 있는 발가락 4개 중 3...(계속)

글 및 사진 : 김경수 진주교대 과학교육과 교수
에디터 : 오혜진 기자 hyegene@donga.com
과학동아 2019년 01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정기구독 인증은 PC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