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uture] 남극 펭귄 ‘제니’ 관찰카메라 24시

  • 확대
  • 축소

안녕! 나는 남극 킹조지섬의 나레브스키 포인트에서 살고 있는 ‘제니(젠투펭귄)’야. 해마다 옆 마을인 세종과학기지에서 수많은 과학자들이 우리 마을을 방문하지. 2009년에 우리 마을이 남극특별보호구역으로 지정된 뒤로는 허가받은 과학자들만들어올 수 있어. 예전에는 몇 명만 들어와서 특별한 장비 없이 둥지 수와 새끼 수만 조사했는...(계속)

글 : 김정훈 극지연구소 극지생명과학연구부 책임연구원
사진 : 극지연구소
에디터 : 최영준
과학동아 2017년 12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정기구독 인증은 PC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