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t 1.혈흔 분석 기하학, 사건을 재건하다

  • 확대
  • 축소
이미지 확대하기

아무 목격자가 없는 밀실에도 제3의 목격자가 있다. 바로 혈흔이다. 피 모양과 형태를 기하학적으로분석하면 사건 현장에서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추리할 수 있다. 참혹한 전경에 엉켜있는 진실을 수학으로 꿰뚫어 보자.  과학수사의 목표는 범죄현장에서 진실을 찾는 것입니다. 실제로 보지 못한 일을 알아내고 지나간 시간을 되돌려 ...(계속)

글 : 박현선 기자 기자 tempus1218@donga.com
도움 : 김영삼(경기북부지방경찰청 검시관)
도움 : 임흠규(경찰청 과학수사관리관 경장)
도움 : 정경훈(서울대학교 기초교육원 강의교수)
기타 : 정은우
수학동아 2018년 10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정기구독 인증은 PC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