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민의 '기생충' vs. 봉준호의 '기생충'

  • 확대
  • 축소
이미지 확대하기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아카데미상 4관왕을 차지한 것은 경사 그 자체다. 반도체를 비롯해 우리나라가 경제 분야에서 정상을 차지한 일은 여러 번 있었지만, 문화 분야에서까지 이런 성과를 낼 줄은 미처 몰랐다. 제목이 ‘기생충’이다 보니 필자까지 몇 군데서 축하를 받았는데, 실제 영화에 이바지한 게 ...(계속)

글 : 서민 단국대 의대 교수
에디터 : 조혜인 기자 기자 heynism@donga.com
과학동아 2020년 03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정기구독 인증은 PC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