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뉴스] 구글 딥마인드, 의사보다 빨리 신장질환 진단하는 AI 개발

  • 확대
  • 축소
이미지 확대하기

 인공지능(AI) ‘알파고’ 개발사로 유명한 구글 딥마인드가 의사보다 빠르게 급성 신장질환을 진단할 수 있는 AI를 개발해 국제학술지 ‘네이처’ 7월 31일자에 발표했다. 이 AI는 미국 보훈병원 130곳에서 치료를 받은 18~90세 환자 70만여 명의 63억5000만여 개 증상을 담은 데이터를 ...(계속)

글 : 신용수 기자 기자 credits@donga.com
과학동아 2019년 09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정기구독 인증은 PC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