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양자역학과 예술의 만남, 나노 조각

맨눈으로 볼 수 없는 아름다움

  • 확대
  • 축소
이미지 확대하기

Cupid and Psyche: The Second Kiss_ 큐피드와 프시케남아프리카공화국 출신 작가 존티 허위츠의 ‘큐피드와 프시케’는 전체 길이가 약 155μm(마이크로미터,1μm는 100만 분의 1m)다. 작가는 이 작품을 1cm 정도인 개미 이마에 올려 촬영했다(오른쪽 박스). 이 작품은 18세기 이탈리아 조각가 안...(계속)

글 : 김민아 기자 기자 heresmina@donga.com
사진 : 존티 허위츠
과학동아 2018년 11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정기구독 인증은 PC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