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계란과 고기 단백질의 결착력, 생선전 & 동그랑땡

  • 확대
  • 축소
이미지 확대하기

 지글지글. 전이 노릇노릇 구워지고 있습니다. 집 안 가득 고소한 기름 냄새가 가득 차니 설이 코앞이라는 사실이 실감나네요. 지역마다 명절에 부치는 전 종류는 다양하겠지만 ‘국민 전’으로 불릴만한 것은 아무래도 생선전과 동그랑땡이겠죠. 그래서 이번 호에는 흰 살 생선의 대명사인 대구와, 불긋한 살갗이 먹음직스러운 동태, 그리고...(계속)

글 : 신원선 한양대 식품영양학과 교수
사진 : 이서연
에디터 : 이정아
과학동아 2018년 02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정기구독 인증은 PC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