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sue] 유전자 가위 둘러싼 세기의 ‘특허 전쟁’ 2라운드 돌입

  • 확대
  • 축소

유전자 가위 둘러싼 세기의 ‘특허 전쟁’ 2라운드 돌입 2012년 생물학계에서는 역사상 가장 큰 ‘특허 전쟁’이 벌어졌다. 차세대 기술로 손꼽히는 유전자 편집 기술인 ‘크리스퍼(CRISPR) 유전자 가위’를 둘러싼 싸움이었다. 크리스퍼 기술은 DNA에서 원하는 부위에 특정 유전자를 삽...(계속)

글 : 최지원 기자
일러스트 : 동아사이언스
과학동아 2017년 09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정기구독 인증은 PC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