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한시간 안에 막힌 방에서 탈출하라! 수학자 저택의 미스터리

  • 확대
  • 축소
이미지 확대하기

째깍째깍”. 시간이 흐르는 소리가 좁은 방을 감돌았다. 수학 수수께끼를 좋아하는 사람을 초청한다는 기묘한 초대장을 받은 우리는 지금 낯선 방에 갇혀있다. 들어왔던 문은 도무지 열리지 않고 도움을 요청해도 밖에서는 아무 소리도 들리지 않는다. 다른 방법을 찾아야 한다. 방을 둘러보니 낌새가 이상한 물건이 몇 가지 눈에 띈다.  &...(계속)

글 : 박현선 기자(tempus1218@donga.com)
도움 : 박부성(경남대학교 수학교육과 교수)
기타 : [일러스트] 임성훈
수학동아 2018년 08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정기구독 인증은 PC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