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의 시선을 담다 ‘유현미 작가’

  • 확대
  • 축소

예술과 수학. 수학과 예술. 요즘 융합이 대세라고 하지만, 이 둘은 어울려 보이지 않는다. 과연 수학과 예술이 친구가 될 수 있을까? 최근 ‘수’를 주제로 한 ‘수의 시선’이라는 전시를 열었던 유현미 작가는 그렇다고 답한다. 유 작가는 어떤 매력에 끌려 이와 같은 작품 활동을 하게 됐을까. 호기심에 이끌려 어느 따...(계속)

글 : 김경환 기자 dalgudot@donga.com
사진 : 유현미
수학동아 2017년 06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정기구독 인증은 PC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