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뉴스]인류 직립 보행의 비밀이 밝혀지다

  • 확대
  • 축소
이미지 확대하기

인류의 진화 과정에서 직립 보행은 획기적인 사건이에요. 두 발로 걷게 되면서 두 손이 자유로워졌고, 덕분에 인류는 정교한 작업을 할 수 있게 됐어요. 두 발로 걷기 위해서는 발이 체중을 견딜 수 있을 정도로 단단해야 해요. 그동안 과학자들은 발바닥의 움푹 들어간 부분, 그중에서도 발끝부터 뒤꿈치까지의 아치 모양이 발의 강성을 높인다고 추측했어요. 그런데 미...(계속)

글 : 박영경 기자 기자 longfestival@donga.com
어린이과학동아 2020년 06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정기구독 인증은 PC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