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라톤 대회에 사용된 먹는 음료 캡슐

  • 확대
  • 축소
이미지 확대하기

  지난 4월 29일, 영국 런던마라톤대회에선 결승점을 5km 앞둔 지점부터 참가자에게 일회용 페트병 대신 해초 추출물로 만든 캡슐에 음료를 담아 나눠주었어요.  이 캡슐은 먹을 수 있는 캡슐 ‘오호(Ooho)’예요. 오호는 플라스틱보다 생산 비용이 저렴하고, 6주 안에 생분해되는 것이 장점이지요. ...(계속)

어린이과학동아 2019년 10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정기구독 인증은 PC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