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t 1. 21세기 미라, 냉동인간

  • 확대
  • 축소

 미국의 물리학자, 부활을 꿈꾸다!인간은 오래 전부터 건강하게 오래 살기를 꿈꿨어요. 고대 이집트 사람들은 죽은 뒤의 세상이 있다고 믿었고, 이후 영혼이 몸으로 돌아와 영원히 살 수 있다고 믿었지요. 그래서 몸이 썩지 않도록 보존하기 위해 미라를 만들었어요. 영생에 대한 기대는 오늘날에도 이어지고 있어요. 미국의 물리학자인 로버트 에팅거는...(계속)

글 : 이윤선 기자 petiteyoon@donga.com
도움 : 최영식(한국뇌연구원 신경줄기세포실험실 책임연구원), 조성훈(마이크로의료로봇센터 나노바이오소재 팀장), 김경진(한국뇌원구원 원장), 알코어 생명연장재단, 농촌진흥청, 이지영(농총진흥청 농업유전자원센터 연구사), 김학준(부경대학교 화학과 교수), 이준혁(극지연구소 극지유전체사업단 책임연구원)
일러스트 : 박장규, 이창우
어린이과학동아 2017년 16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정기구독 인증은 PC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