쭈욱 당겼다가 슈웅! 종이로켓 나로호

  • 확대
  • 축소
“슈우우웅~! 섭섭박사님, 종이로켓은 이렇게 달리면서 날리는 것 맞죠?”
“하하, 이 로켓은 제자리에 서서도 저 머얼~리까지 날려 보낼 수 있단다.
우리나라 나로호와 러시아 로켓, 미국 로켓 중 어떤 게 더 많이 날아가나 한번 날려 볼까? 우리 함께 만들어 보자!”

STEP▶1 배경지식 쌓기

대한민국 나로호의 세 번째 도전!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수아야, 너 나로호에 대해 아니?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네, 우리나라 로켓이잖아요!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그래, 나로호는 10월 말에 세 번째 발사를 앞두고 있단다. 2009년 8월과 2010년 6월에 발사했었지만 안타깝게도 실패하고 말았지. 하지만 이번엔 꼭 성공할 거야. 그렇다면 수아야, 나로호가 우주에 올라가서 무슨 일을 하는지도 알고 있니?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그건 잘 모르겠어요.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우리나라 기술로 제작한 첫 번째 우주발사체인 나로호는 100㎏급 나로과학위성을 지구 저궤도인300~1500㎞ 상공에 띄우려고 만들었단다. 전남 고흥에 있는 외나로도의 나로우주센터에서 발사하지!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아하, 그렇군요. 그런데 나로호가 발사에 실패했던 이유는 뭔가요?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나로우주센터에서 발사한 나로호는 1초에 7.9㎞(제1우주속도) 속도로 날아가다가 약 6분이 지나면 궤도로 진입한단다. 그리고 약 2분 20초 뒤에 2단 발사체가 떨어져 나가 바다로 떨어지지. 그런데 첫 번째 나로호는 인공위성 보호 덮개인 페어링을 분리하는 데 실패했고, 두 번째 나로호는 이륙한 지 약 137초 뒤에 폭발하고 말았단다.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아! 정말 안타깝네요.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나로호와 똑같이 생긴 종이로켓을 만들어 하늘로 슝슝 날리며 세 번째 발사를 앞두고 있는 나로호에게 힘을 실어 주는 게 어떨까? 지금 바로 만들어 볼까?
 
STEP▶2 미션 주제 설정하기

나로호 응원하는 ‘종이로켓 나로호’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이것이 바로 종이로켓! 우리나라 나로호 뿐만 아니라 러시아와 미국, 일본 등에서 만든 로켓 모델도 있단다. 재미있는 사실은 이 종이로켓들이 실제 로켓과 똑같이 생겼다는 거야. 디자인은 물론, 실제 크기를 그대로 축소해 놓았단다. 그래서 얼마나 잘 날아가는지 몰라.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와, 정말요? 빨리 날려 보고 싶어요!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보기엔 간단해 보이지만 꼼꼼히 튼튼하게 만들어야 해. 시작해 볼까?
 
STEP▶3 미션 수행하기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아하! 종이로켓을 많이 당겼다 놓을수록 더 멀리 날아가네요.

 
STEP▶4 한 걸음 더 생각하기

종이로켓은 어떻게 날아가지?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종이로켓을 더 많이 당길수록 더 멀리 날아간다고? 그 이유는 뭘까?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발사기에 걸려 있는 고무줄 때문이 아닐까요?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그래, 그렇다면 고무줄을 조금만 당겼다가 놓으면 어떻게 되나 해 볼까?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앗, 멀리 날아가지 못하고 발 앞에서 떨어지네요.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그래. 종이로켓을 날리는 힘은 늘어났던 고무줄이 원래 상태로 돌아가려는 힘, 즉 탄성에 의한 것이란다. 이와 비슷한 원리를 다른 것에서도 본 적 있니?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네! 지난 올림픽 때 양궁 선수들이 화살을 멀리까지 날리기 위해 활시위를 턱까지 바짝 당기는 것을 보았어요. 활시위도 많이 당길수록 화살이 멀리까지 날아가죠.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맞아. 우리 이제 ‘로켓시위’를 힘차게 당겨 날려 볼까?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우와, 생각보다 높이~ 멀리~날아가는걸요?

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이미지 확대하기 종이로켓은 건물 15층까지 올라간단다. 그럼 우리 누가 더 높이, 멀리 날리나 시합할까?
이 섭섭박사가 러시아로켓을 맡을테니 수아가 한번 나로호를 날려 보렴!

 
참여독자:  강수아(서울 을지초 4)

글 : 이정아 기자
사진 : 이정아 기자
사진 :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사진 : 동아일보
어린이과학동아 2012년 19호


위로